‘별바라기’, 8090 복고로 물들인다

별바라기

오는 7일 MBC ‘별바라기’에 8,90년대 한국 가요를 이끈 레전드 가수 김완선, 박남정, 강수지, 성대현이 출연해 MC들과 합동 무대를 선보인다.

이날 방송에서는 MC 강호동과 패널 송은이, 샤이니 키, 임호, 김영철이 각각 소방차, 박남정, 김완선, 강수지의 명곡을 리얼하게 패러디할 예정이다. 샤이니 키와 박남정은 ‘널 그리며’의 기억-니은 춤을, 송은이와 김완선은 ‘리듬 속의 그 춤을‘의 섹시 웨이브를 선보인다, 한편 김영철과 강수지는 ’보랏빛 향기‘로 특급 웃음을 유발할 예정이고, 강호동과 임호는 특별게스트 성대현과 함께 소방차의 ‘어젯밤 이야기’를 완벽하게 재연할 예정이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김완선, 박남정, 강수지는 20년 넘게 지내온 팬들과 함께 당시의 사건사고 비화와 추억의 물품들을 공개하며, 강호동의 신인시절 희귀 영상도 깜짝 공개될 예정이다. 특히 강호동은 녹화 중단을 요청할 정도로 민망함을 감추지 못하여 신인시절 영상의 정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매주 스타와 팬이 하나되는 감동을 전달하는 MBC ‘별바라기‘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MBC 홍보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