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총잡이’ 이준기, 물 흐르듯 바뀌는 천의 표정

이준기
KBS2 수목드라마 ‘조선총잡이’에 출연 중인 배우 이준기의 현장 스틸이 공개됐다.

6일 오후 이준기 소속사 나무엑터스가 공개한 ‘조선총잡이’의 촬영 현장 스틸 속 이준기는 환하게 웃는 모습과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을 모두 선보이고 있다. 한 촬영 관계자는 “배우들이 캐릭터에 몰입하는 것을 많이 봤지만, 이준기처럼 그 간극이 크고 집중도가 높은 배우는 처음 봤다. 지금도 훌륭한 배우지만 앞으로 더욱 멋진 배우기 될 것이라 확신하고 있다”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이준기는 ‘조선총잡이’에서 낮에는 일본인 신사 한조로, 밤에는 복수를 품은 총잡이인 박윤강으로 1인 2역을 소화하며 활약하고 있다. 액션, 로맨스, 섬세한 감정 연기까지 물 흐르듯 소화하는 중이다.

6일 오후 10시 방송될 ‘조선총잡이’ 13화에서는 이준기와 남상미의 뜨거운 재회가 예고돼 눈길을 끌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이준기는 유오성의 머리에 총구를 들이밀게 되지만, 대역죄인으로 의금부에 붙잡혀 극을 긴장시킬 예정이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나무엑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