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수코’ 김원중, “신인 모델 보며 풋풋했던 내 과거 떠올라”

온스타일 '도전! 수퍼모델코리아 GUYS&GIRLS' 제작발표회 현장의 김원중

온스타일 ‘도전! 수퍼모델코리아 GUYS&GIRLS’ 제작발표회 현장의 김원중

케이블채널 온스타일 ‘도전! 수퍼모델 코리아 GUYS&GIRLS(이하 도수코 가이즈앤걸스)’의 김원중이 프로그램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6일 오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청담씨네시티에서 열린 ‘도수코 가이즈앤걸스’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김원중은 “항상 시청자로만 ‘도수코’ 시리즈를 보다가 멘토로서 참여하게 되니까 기분이 이상하다”며 “신인 모델들의 모습에서 풋풋했던 나의 과거가 보이더라. 방송만 보면 웃음이 가득해보이지만, 그 속에 있는 참가자들의 진정성을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시즌의 참가자들은 유독 성장 속도가 빠르더라. 나중에는 ‘내가 멘토로서 무엇을 했나’ 하는 생각이 들 정도였다”며 “미션을 치르면서 성장해 나가는 모델들의 애정 어린 시선으로 지켜봐 달라”고 덧붙였다.

‘도수코 가이즈앤걸스’는 대한민국 남성과 여성에게 TOP 모델의 기회를 제공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모델 장윤주, 김원중, 한혜연 스타일리스트, 이혜주 W매거진 편집장이 출연한다. 오는 16일 오후 11시 첫 방송.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온스타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