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총잡이’ 오타니 료헤이, 맞아 맞아 ‘명량’의 그 남자

'조선총잡이'의 료헤이

‘조선총잡이’의 료헤이

배우 오타니 료헤이가 ‘조선총잡이’ 방송을 앞두고 촬영장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KBS2 수목드라마 ‘조선총잡이’에서 이준기의 숨겨진 조력자 가네마루 역으로 출연 중인 오타니 료헤이가 대본 인증샷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오타니 료헤이는 촬영을 앞두고 가네마루로 완벽하게 변신한 모습으로 대기실에 앉아 중 대본에 집중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또 대본을 들고 카메라를 향해 미소지으며 훈훈한 외모를 뽐내고 있다.

오타니 료헤이의 소속사 디딤531측은 “료헤이가 맡은 가네마루 역은 아직까지 밝혀진 점이 많이 없는 베일에 싸여있는 캐릭터이다. 미스터리한 인물인 만큼 캐릭터에 대한 세심한 분석이 필요하다고 생각해, 시간이 날 때마다 대본에 열중하며 촬영 준비를 하고 있다. 앞으로 ‘조선 총잡이’에서 펼쳐질 료헤이의 활약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오타니 료헤이는 ‘조선 총잡이’ 출연과 동시에, 연일 최고기록을 갱신하고 있는 영화 ‘명량’에서 준사 역으로 출연해 강렬한 인상을 남기는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며 활약하고 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디딤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