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적’, 9월 12일 북미 개봉 확정…한국산 ‘코믹’ 통할까?

해적
올 여름 극장가 ‘빅4’로 손꼽히는 영화 ‘해적’이 북미 개봉을 확정했다.

‘해적’은 올해 칸 영화제 마켓에서 북미를 비롯해 일본, 벨기에, 네덜란드, 룩셈부르크, 폴란드 외 동유럽 국가와 대만, 태국, 인도, 남미, 미얀마 등 총 15개국에 선판매 됐다. 이 중 북미에서 가장 먼저 개봉 소식을 전한 것.

당시 ‘해적’은 해외 바이어들로부터 “완벽한 CG 퀄리티와 규모감, 화려한 액션신 등으로 기대가 큰 작품”, “칸 마켓에서 본 한국 사극 블록버스터 중 가장 오락적이고 대중적인 영화” 등의 찬사를 받았다.

‘해적’을 북미에 소개할 배급사는 웰고USA로 오는 9월 12일 북미 개봉을 예고했다. 웰고USA는 그간 ‘변호인’ ‘도둑들’ ‘용의자’ ‘신세계’ 등 꾸준히 한국 영화를 북미 시장에 소개해 왔던 중소 규모의 배급사다. 한국산 ‘코믹’이 북미 관객들에게 어떤 반응을 보일지 주목된다.

또 ‘해적’은 6일 국내에서도 개봉을 알렸다. 전국 극장가를 휩쓸고 있는 ‘명량’에 맞서 어느 정도 힘을 낼지 관심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