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경꾼일지’, 2회 연속 월화극 정상 차지, 유일한 두 자릿수

MBC '야경꾼일지' 방송화면

MBC ‘야경꾼일지’ 방송화면

MBC 새 월화드라마 ‘야경꾼일지’가 첫 방송 이후 2회 연속 월화극 정상을 지켰다.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지난 5일 방송된 ‘야경꾼일지’ 2회는 시청률 10.8%(이하 전국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동시간대 월화극 중 가장 높은 수치이자, 4일 첫 회 시청률 10.9%보다 0.1%P 소폭 하락한 수치다.  지상파 3사 월화극 중 유일하게 두 자릿수 시청률이기도 하다.

반면, SBS 월화드라마 ‘유혹’은 9.5%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전날 8.3%보다 1.2%P 상승했다. 3위에서 2위로 올라선 기록이기도 하다. KBS2 월화드라마 ‘트로트의 연인’은 4일 9.1%에서 0.1%P 올랐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