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민호, 연속골로 우리동네FC 에이스 입증

예체능 캡처

그룹 샤이니 민호가 연속골을 성공시켰다.

민호는 5일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서 매니저FC와 경기에 출전, 이영표가 건넨 공을 헤딩하여 골문으로 명중시켰다. ‘예체능’팀은 그동안 골이 나오지 않아 지지부진하던 상황 속에서 멋진 골로 박수를 받았다.

이영표는 “이탈리아전 골 같았다”며 2002년 한일월드컵에서 그림같은 헤딩골을 선보였던 안정환의 슛을 언급해 민호를 칭찬했다.

민호는 선제골에 이어 2번째 골의 주인공이 됐다. 이어 정형돈과 함께 ‘천지창조’를 축구 경기장으로 옮겨놓은 듯한 모습을 코믹하게 재현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예체능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