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에일리 깜짝 등장해 애국가 제창

예체능 캡처가수 에일리가 ‘우리동네 예체능’에 깜짝 등장해 애국가를 제창했다.

에일리는 5일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서 경기 전 애국가를 부르며 남다른 성량으로 가창력을 뽐냈다.

정형돈은 “에일리 양이 애국가를 불러주기로 했다”는 강호동의 말에 “에일리언 아니고?”라며 불신의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에일리는 실제 경기장에 등장했고 이를 본 출연진은 모두 놀라운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멋지게 애국가를 제창한 에일리는 어느 팀이 이겼으면 좋겠냐는 인터뷰에서 “아무래도 스케줄 편하게 다니려면 매니저FC가 이기는 게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예체능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