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의 연인’ 지현우, 이세영 악행 밝혔다

트로트의 연인 캡처

‘트로트의 연인’ 지현우가 이세영의 악행을 밝혔다.

5일 방송된 KBS2 ‘트로트의 연인’에서는 기억을 찾은 장준현(지현우)이 과거 자신이 기억을 잃은 사고가 박수인(이세영)의 짓이라는 사실을 알고 범행을 밝혀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준현은 TV프로그램에 해당 사고를 의뢰하며 수인을 당황케 했다. 사고의 유일한 목격자로 알려진 수인에게는 방송 출연에 대한 요청이 줄을 이었고, 그럴수록 수인은 자신의 범행이 밝혀질까봐 어쩔 줄 몰라했다.

당황한 수인의 발목을 잡은 것은 불안감이었다. 그는 사건의 목격자라고 자신을 소개한 이로부터 무대로 나와달라는 문자메시지를 받았다. 문자를 보낸 것은 준현이었고, 준현은 수인의 목에 걸린 약혼 목걸이를 만지며 “이거 니 것 아니다”고 말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8@tenasia.co.kr
사진. 트로트의 연인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