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의 연인’지현우, 이세영 아닌 정은지 구했다

트로트의 연인 캡처‘트로트의 연인’의 지현우가 이세영이 아닌 정은지를 구했다.

5일 방송된 KBS2 ‘트로트의 연인’에서는 박수인(이세영)과 최춘희(정은지)가 신경전 중 동시에 수영장 물에 빠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기억을 찾았지만 숨기고 있던 준현은 본심을 드러내며 춘희를 구했다.

그러자 수인은 많은 사람들 앞에서의 망신에 치를 떨었다. 준현은 기억을 되찾은 것을 밝히지 않기 위해 “나도 오늘 알았다. 내가 최춘희 좋아한다는 것”라고 변명했다. 이어 준현은 “나 흔들리고 있는 거 사실이다. 시간을 좀 달라”고 말했다.

이어 조근우(신성록)는 춘희를 향한 마음이 분노로 변해 춘희에게 달려갔다. 그는 춘희를 다그치며 걱정하는 기색을 보였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8@tenasia.co.kr
사진. 트로트의 연인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