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돈이와 대준이, 아이돌그룹 ‘빅병’ 결성…‘비투비+빅스+갓세븐’

형돈이
프로듀서 ‘용감한 이단 호랑이’로 변신한 형돈이와 대준이가 아이돌 그룹 멤버들과 함께할 프로젝트 그룹 빅병(Big Bottle)을 결성했다.

5일 케이블 채널 MBC 에브리원에 따르면 정형돈과 데프콘은 특집 프로그램 ‘아이돌 음악혁명-형돈이와 대준이의 히트제조기’(이하 ‘히트제조기’)에서 함께 할 프로젝트 그룹의 이름을 빅병으로 확정 지었다.

이번 프로젝트 그룹의 콘셉트가 거친 남자인 만큼 강한 느낌의 다양한 그룹명이 거론됐지만 프로듀서 ‘용감한 이단 호랑이’는 음악적인 요소들을 크게 담겠다는 의미의 ‘빅병’으로 최종 결정했다.

제작진은 “아이돌 멤버들이 카리스마 넘치는 강한 남자로 변신하기 위해 혹독한 상남자 훈련을 강행했다”며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이 직접 작사·작곡한 타이틀곡을 공개할 예정이니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히트제조기’는 형돈이와 대준이가 프로듀서가 되어 아이돌 멤버 비투비의 육성재, 빅스의 엔과 혁, 갓세븐의 잭슨이 함께 프로젝트 그룹을 완성해가는 과정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아이돌 멤버들의 혹독한 트레이닝은 5일 오후 6시 공개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MBC에브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