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코어 케미, 박봄 사과글 게재 “디스사건이 이렇게 뜰 줄 몰랐네요”

케미
그룹 에이코어 멤버 케미가 박봄에 대한 사과글을 남겨 눈길을 끈다.

5일 에이코어 멤버 케미는 자신의 트위터에 “박봄 선배님 디스사건이 이렇게 뜰 줄 몰랐네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케미는 “2NE1 팬 분들과 박봄 선배님께 정말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어요. 너무 미안해요 여러분. 에이코어 많이 사랑해주세요!!”라는 글을 남겼다.

앞서 케미는 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박봄을 디스하는 내용이 담긴 곡 ‘두 더 라이트 씽(Do The Right Thing)’을 공개했다. 이 곡에는 “젤리박스에 약이 빠졌어? / 사라진 네 4정 누가 봐줬어? / 검찰이 언제부터 이렇게 착해빠졌어?”라는 내용이 담겨 박봄이 지난 2010년 마약류로 반입 금지된 암페타민을 젤리류로 위장해 밀수입하다 적발됐으나 입건유예 판정을 받았던 사실을 비꼬았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케미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