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라, 폴라리스와 에이전시 계약…김범수 아이비와 한솥밥

클라라

클라라

배우 클라라가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이하 폴라리스)와 독점 에이전시 계약을 체결해 가수 김범수, 아이비, 레이디스코드, 배우 오윤아, 정호빈, 박정철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5일 폴라리스(대표: 이종명) 측은 “배우 클라라와 7월 초 독점 에이전시 계약을 체결했다”며 “계약에 따라 클라라는 폴라리스에게 연예활동 일체에 필요한 제반 사항에 대한 섭외활동, 출연교섭, 계약협상 및 그 계약체결 등을 포함하는 에이전트 권한을 독점적으로 위임하고, 폴라리스는 클라라가 자기의 재능과 실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성실히 에이전트 권한을 행사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폴라리스는 클라라의 독점적 에이전시로서 드라마, 영화 시나리오 및 정보 제공, 광고 및 홍보 마케팅 전반에 대한 결정과 지원을 하게 됐다.

이번 독점 에이전시 계약과 관련해 폴라리스 측은 “클라라는 연예계에서 스타일과 연기 등 시대가 원하는 엔터테이너로서 가장 주목 받고 있는 배우이다. 또, 글로벌스타로서의 가능성이 큰 배우이기 때문에 가수와 연기자 매니지먼트 노하우를 모두 갖추고 있는 폴라리스에서 에이전시로서 클라라의 다양한 분야의 진출에 대해 최대한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라고 전했다.

클라라는 오는 8월 16일 첫 방송 예정인 SBS ‘패션왕 코리아 시즌2’에 출연할 계획이며, 주연을 맡은 영화 ‘워킹걸’이 올 하반기 개봉을 앞두고 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