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앱 부르고, 올인원 오디션 개최…판타지오, 플레디스, CJ E&M, 미스틱89 등 참여

아이폰 부르고 이미지

정식 출시 4개월만에 다운로드 10만을 돌파한 무료 뮤직어플 부르고(Brgo)가 뮤닥터와 국내 최대의 기획사 합동오디션 ‘올인원 캐스팅’을 진행한다.

무료 뮤직앱 부르고(Brgo)가 함께 하는 ‘올인원 캐스팅’은 뮤닥터의 주최로 DSP미디어, 판타지오, 플레디스, CJ E&M, 미스틱89 등 국내 25개 이상의 유명 기획사 캐스팅 디렉터들이 한자리에 모여서 진행하는 국내 최대의 기획사 합동오디션이다. 지원자가 자신의 재능을 단 한번의 오디션으로 여러 회사에 드러낼 수 있는 차별화된 방식을 갖췄다.

올해 시즌3를 맞는 ‘올인원 캐스팅’은 시즌2에서 1만여 명의 지원자가 몰려 최종 80여 건의 합격자를 배출할 만큼 스타를 꿈꾸는 청소년들의 교두보 역할을 했다. 결선 참가자들에게는 1:1 맞춤형 트레이닝을 제공해 참여기획사들의 최종 만족도를 높이는 등 든든한 지원군의 역할도 했다.

‘올인원 캐스팅’의 예선은 8월 4일부터 16일까지 진행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무료 뮤직어플 부르고 및 뮤닥터(www.Mudoctor.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디션 참여는 8월 16일(토)까지 장르에 관계없이 부르고에서 원하는 음악이나 무반주영상으로 자신만의 장기를 녹화기능으로 업로드한 후 ‘올인원 캐스팅’ 코너에 지원하거나 녹화된 영상을 brgostar@hanmail.net 으로 이름/성별/생년월일/연락처/이메일과 함께 보내면 된다.

뮤직앱 부르고는 플레이 스토어와 앱 스토어를 통해 무료 다운로드 되며 손안의 스마트 폰으로 음악을 듣고, 보고, 부르고, 찍어 유튜브 공유와 오디션까지 한번에 즐기는 새로운 음악 플랫폼을 제시 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자신의 스마트 폰에 저장된 MP3를 불러와도 다양한 기능이 실현되 슈퍼앱으로 각광받고 있다. 최신가요는 물론 동요와 피아노 반주곡등 1,500여곡이 무료로 제공중이다.

부르고의 모든 곡은 음악듣기와 음의 높낮이까지 표현해주는 멜로디 가사보기는 물론 보컬(목소리) 없애기 기능으로 듀엣부르기와 혼자부르기가 가능하며 녹음 및 녹화 기능으로 자신만의 음원 및 영상을 만들어 유튜브 등에 올리거나 소장 할 수도 있으며 각종 오디션 지원까지 바로 신청할 수 있다.

무료 뮤직앱 부르고 개발사 스톤엔터 윤희성 대표는 “글로벌 앱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7월초 버젼 2.0으로 업그레이드와 함께 현재 영어와 일본어로 서비스되고 있는 언어도 중국어,베트남어, 태국어 등으로 넓힐 예정이다, 글로벌 K-POP 팬들이 노래를 즐기고 올리고, 오디션에 지원할 수 있는 무료 통합 채널은 유일하다”고 전하며 “듣는 음악만이 아닌 컨텐츠 재생산이 이루어지는 플랫폼이 목표”라며 포부를 밝혔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무료 뮤직어플 부르고, 스톤엔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