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진, 영화 ‘오늘의 연애’로 스크린 복귀? “이승기 지원 의미”

이서진
이서진이 오랜만에 영화에 출연할 전망이다. 주연이라기 보다 소속사 후배를 지원하는 의미의 특별출연이 될 것으로 보인다.

4일 박진표 감독의 신작 ‘오늘의 연애’에 이서진이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에 대해 소속사 측은 “아직 시나리오도 전달하지 않았다”고 입장을 전했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오늘의 연애’는 소속사 후배인 이승기가 출연하는 작품. 이서진은 이 작품에 특별출연 제의를 받았고, 출연을 확정하게 될 경우 소속사 후배를 지원하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현재 이서진은 KBS2 주말 드라마 ‘참 좋은 시절’ 막바지 촬영 중이다. 촬영을 마친 후 시나리오를 전달하고, 논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연애’는 날씨만큼이나 미묘한 남녀 사이의 관계를 그린 로맨스 영화. 이승기와 문채원이 남녀 주연을 맡았다. 내년 개봉이 목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