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H.O.T, 신화와 단 한장뿐인 스티커 사진 공개

엑소가 H.O.T, 신화와 찍은 스티커 사진
8월 15일 첫 방송을 앞둔 케이블채널 Mnet ‘엑소(EXO) 90:2014’가 첫 번째 ‘엑소파일’을 공개했다.

2014년에서 90년대로 타임슬립한 그룹 엑소가 처음으로 공개한 파일은 스티커사진으로 밝혀졌다. 엑소 멤버들이 신화, H.O.T 선배들과 찍은 ‘세상에 단 한 장’ 뿐인 스티커사진에는 다정다감한 선후배의 모습이 담겼다.

90년대와 2014년, 대선배와의 만남임에도 불구하고 엑소와 신화, H.O.T 모두 개구쟁이처럼 밝고 활발한 표정이어서 이들이 함께한 ‘엑소 90:2014’ 녹화 현장이 얼마나 즐거웠는지를 짐작하게 한다.

‘엑소 90:2014’라는 프로그램명에 맞춰 공식 홈페이지에서 오후 2시 14분에 ‘깜짝’ 공개된 스티커사진은 뜨거운 반응을 얻으며 SNS를 통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특히 스티커사진은 원본이 단 한 장뿐인데다, 재인화나 파일형태 저장이 불가능하다는 점에서 희소성이 주목 받고 있다.

‘엑소 90:2014’ 제작진은 “90년대와 2014년을 넘나들며 K-POP을 새롭게 조명하는 프로그램인 만큼, 90년대 큰 인기였던 스티커사진을 활용하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며 “K-POP 선배 가수들의 전성기 활동 모습을 ‘2014년 정상의 아이돌’ 엑소에 투영해 90년대 K-POP 팬들의 추억과 열정을 끌어올릴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엑소 90:2014’는 오는 8월 15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글. 송수빈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