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니힐 ‘그 해 여름’ 또 하나의 계절송 등극

써니힐

써니힐이 신곡 ‘그 해 여름’으로 돌아온 써니힐이 음악 리스너들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 1일 공개한 써니힐의 정규앨범 파트A(Part A)의 선공개 곡 ‘그 해 여름’은 순수했던 어린시절첫사랑을 회상하게 하는 노랫말과 청량한 써니힐의 보이스가 어우러진 곡이다.

써니힐은 ‘미드나잇 서커스’, ‘베짱이 찬가’, ‘백마는 오고 있는가’ 등 발매하는 앨범마다 유니크한 콘셉트로 대중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그 해 여름’을 통해서는 겨울 노래 ‘굿바이 투 로맨스’에 이어 써니힐 표 계절 송을 이어간다.

산이와 레이나의 듀엣곡 ‘한 여름밤의 꿀’, 씨스타의 ‘터치 마이 바디’, 걸스데이의 ‘달링’등 여름송이 챠트 상위권을 지키는 가운데 ‘음원강자’ 써니힐의 여름송 ‘그 해 여름’의 상승세도 귀추가 주목된다.

지난 2007년 디지털 싱글 ‘러브레터(Love Letter)’로 데뷔한 써니힐은 이후 ‘미드나잇 서커스’, ‘베짱이 찬가’, ‘백마는 오고 있는가’ 등 독특한 음악세계를 그리며 입지를 넓혀왔다. 최근에는 ‘굿바이 투 로맨스(Goodbye To Romance)’, 데이브레이크와 콜라보레이션한 곡 ‘들었다놨다’, ‘영 포크(Young Folk)’로 대중성과 음악성 두 마리 토끼를 잡으며 실력파 그룹으로 인정받았다.

써니힐(SunnyHill)은 지난 1일 첫 번째 정규 앨범 파트 A(Part A)의 선공개곡 ‘그 해 여름’을 발표하고 여성 4인조 그룹으로 팀 재정비 후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로엔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