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수르’ 송준근, 큰 딸 오나미에게 병원 선물 “박해진 이종석 주원 고용”

KBS2 '개그콘서트'

KBS2 ‘개그콘서트’

개그콘서트 ‘억수르’ 송준근이 오나미를 위해 병원을 선물했다.

3일 방송된 KBS2 ‘개그콘서트’ 코너 ‘억수르’에서는 최고의 갑부 송준근과 비서 김기열이 갑부의 삶을 보여주었다. 이날 송준근은 백화점 3개를 구입한 후 큰 딸 오나미에게 병원을 선물했다.

송준근은 아픈 오나미에게 “박해진 이종석 주원 다 의사선생님으로 넣어주겠다”고 말했다. 이에 오나미가 기쁜 마음을 뽀뽀로 표현하자자 송준근은 “고마운데 왜 이래?”라고 분노해 큰 웃음을 자아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KBS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