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룸메이트’ 대만스타 공령기 나나와 만남…조세호 ‘질투’

SBS '룸메이트'

SBS ‘룸메이트’

조세호가 나나와 대만 스타 공령기의 만남에 질투 어린 시선을 보냈다. 3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에서는 100일 기념 여행을 떠난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대만으로 떠난 조세호와 나나는 대만의 인기스타 공령기와 만남을 가졌다.

공령기는 조세호가 출연한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가 대만에서 큰 인기라고 들려주었다. 이에 조세호는 ‘별에서 온 그대’의 전지현과 나나 중 누가 더 예쁘냐고 물었다.

공령기는 “나나가 더 예쁘다”라며 나나의 손등에 뽀뽀를 하기도 해 조세호의 질투심을 자극했다. 조세호는 “당황스러웠고 그냥 말리고 싶었다”고 제작진과의 인터뷰를 통해 당시 심경을 전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