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인기가요’서 상큼 발랄한 무대로 ‘눈길’

레드벨벳

레드벨벳

레드벨벳이 소녀다운 느낌이 풍기는 분위기로 데뷔 무대를 꾸몄다. 레드벨벳은 SM엔터테인먼트가 2년 만에 내놓는 신인으로 슬기, 아이린, 웬디, 조이로 구성됐다.

3일 방송한 SBS ‘인기가요’에서 레드벨벳은‘행복(Happiness)’을 선보였다. ‘행복’은 강렬한 신스 사운드와 생동감 넘치는 느낌이 돋보이는 곡으로 레드벨벳의 풋풋함과 어우러져 눈길을 끌었다.

특히 컬러풀한 무대의상과 신인답지 않은 능숙한 안무를 보여주었다. 이날 방송에는 핫펠트(예은), 레드벨벳, 인피니트, 씨스타, 현아, 걸스데이, B1A4, 옴므, 블락비, 베스티, 백퍼센트, 씨클라운, 럭키제이, B.I.G, 혜이니, 소년공화국, 세이예스, 폰, 에이코어가 출연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