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남자다’ 장동민, “유재석 디스? 진심 아냐…무한한 영광”

개그맨 장동민

개그맨 장동민

KBS2 새 예능프로그램 ‘나는 남자다’의 장동민이 ‘국민 MC’ 유재석과 함께하는 소감을 전했다.

3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별관에서 열린 ‘나는 남자다’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장동민은 앞서 JTBC ‘썰전’에서 ‘유재석과 함께하고 싶지 않다’고 언급했던 것에 대한 생각을 묻자, “별 생각 없이 말한 거다. 사실 유재석 선배와 함께할 수 있다는 건 무한한 영광”이라고 답했다.

이어 “다소 거친 스타일인 나의 방송 방식이 유재석 선배와 만나 빛을 볼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앞으로 MC진의 호흡을 기대해 달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4월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전파를 탔던 ‘나는 남자다’는 ‘남자의, 남자에 의한, 남자를 위한 토크쇼’를 표방하며 남자방청객만을 초대해 남자들만의 비밀이야기라는 집단 토크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 바 있다.

시즌제로 정규편성이 확정된 ‘나는 남자다’는 매주 다른 주제를 가지고 그 주제에 해당되는 남자들을 방청객으로 초대해 녹화를 진행할 예정이다. 유재석, 임원희, 권오중, 장동민, 허경환과 KBS 조충현 아나운서가 남성 방청객 대표로 출연한다. 첫 방송은 오는 8일 오후 11시.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코엔스타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