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바퀴’ 김경란, 전 연인 송재희 언급에 당황 “연애 쉬는중”

MBC '세바퀴'

MBC ‘세바퀴’

방송인 김경란이 전 연인 송재희가 언급된 데 대해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2일 방송된 MBC ‘세바퀴’에 출연한 김경란은 “결혼이 세상에서 제일 어려운 일 같다. 언제쯤 누구와 결혼할 수 있을까 싶다”고 솔직한 마음을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산이는 “오늘 김경란을 처음 봤는데 아름답고 지적이고 인간적이다. 왜 솔로인지 이해가 안된다”고 물었다. 이에 MC 박미선은 “김경란이 얼마 전에 하나 정리가 됐다. 지금 쉬는 중이다”고 설명했다.

지난 5월 결별한 김경란의 전 연인 송재희에 대해 언급한 것. 김경란은 갑작스러운 전 연인의 언급에 대해 당황스러운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여성 1인자 특집으로 진행된 ‘세바퀴’는 방송인 변정수, 프리랜서 MC 김경란, 메이크업 아티스트 정샘물, 외국인 국악교수 힐러리 핀첨 성, 듀엣 산이 레이나 등이 출연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