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중국 시안 콘서트 성료…1만 관객과 호흡

엑소

엑소

첫 단독 콘서트 투어를 펼치고 있는 엑소가 서울, 홍콩, 중국 우한, 충칭, 청두, 대만, 상하이, 창사에 이어 시안에서도 성황리에 공연을 마쳤다.

지난 2일 오후 8시(현지 시간), 중국 시안 산시성 체육장에서 펼쳐진 ‘EXO FROM. EXOPLANET #1 – THE LOST PLANET – in XI’AN’은 엑소의 다양한 음악과 다이나믹한 퍼포먼스, 다채로운 무대 연출이 어우러진 공연으로 콘서트장을 가득 메운 약 1만명 관객들의 열광적인 함성을 이끌어냈다.

엑소는 이 날 데뷔곡 ‘MAMA’로 공연의 시작을 알렸으며, ‘늑대와 미녀(Wolf)’, ‘으르렁(Growl)’, ‘중독(Overdose)’ 등 히트곡 무대를 비롯, 앨범 수록곡 무대, 멤버들의 개성을 엿볼 수 있는 개별 무대까지 2시간여 동안 총 30곡의 다채로운 무대로 1만 관객과 호흡, 잠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에너지 넘치는 무대로 현지 팬들을 완벽 매료시켰다.

또한 야외 공연장을 가득 채운 관객들은 공연 내내 엑소를 상징하는 은빛 야광봉을 흔들며 엑소를 연호했고, 중국어는 물론 한국어 노래도 완벽하게 합창해, 현장의 분위기를 더욱 뜨겁게 했다는 후문이다.

더불어 지난 2일 오후, 중국 시안 시엔양 국제 공항에는 엑소가 입국하는 모습을 직접 보기 위해 700여명의 현지 팬들이 대거 운집, 공항에 모인 팬들은 멤버들의 사진과 이름, 다양한 문구가 담긴 플랜카드를 들고 엑소를 연호하는 등 열정적인 응원을 펼쳐, 중국에서 엑소의 막강한 인기를 다시 한 번 실감케 했다.

한편, 엑소는 오는 23일 싱가포르 인도어 스타디움에서 ‘EXO FROM. EXOPLANET #1 – THE LOST PLANET – in SINGAPORE’를 개최하며 투어의 뜨거운 열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