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발견’ 정유미 성준 ‘로맨틱한 첫 키스’

KBS2 '연애의 발견'

KBS2 ‘연애의 발견’

‘연애의 발견’ 정유미와 성준이 로맨틱한 분위기 속에 달콤한 입맞춤을 나눴다.

두 배우는 KBS2 새 월화드라마 ‘연애의 발견’에서 각각 한여름(정유미)과 남하진(성준) 캐릭터로 분해 커플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1년째 연애 중인 두 사람은 주변 눈치 보지 않고 여전히 서로에게 애정을 쏟아 붓는 알콩달콩한 닭살 커플이다. 솔직하고 새침한 여름의 앙큼한 밀당과 다정하고 섬세한 하진의 배려가 맞물려 연애 유통 기한을 무한정 늘리고 있는 것.

두 사람의 만남은 3년 전 소개팅을 통해 이뤄졌는데, 첫 키스도 바로 그날 이뤄진 속전속결 커플이 됐다. 공개된 사진에서처럼 여름과 하진은 누가 먼저라고 할 것 없이 달콤한 입맞춤을 나누는 모습으로 서로를 한 눈에 알아보고 사랑에 빠져버린 연인들의 기쁨과 설렘을 느끼게 한다.

제작사 제이에스픽쳐스 관계자는 “연애에 있어 첫 키스를 할 때처럼 설레고 짜릿한 기분을 느끼게 하는 때가 없는 것 같다. 사진 속 정유미와 성준의 모습은 연애의 기쁨을 가장 압축적으로 드러낸 장면으로 그림처럼 잘 어울리는 두 사람의 ‘커플 케미’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이어 “현재 연애 중인 이들 커플 앞에 여름의 구남친인 강태하(문정혁)이 등장하면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과거와 현재 커플의 케미를 비교하며 보는 재미도 있을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로맨스가 필요해’ 시리즈를 집필한 정현정 작가와, 드라마스페셜 ‘사춘기 메들리’, ‘내가 결혼하는 이유’ 등을 연출한 김성윤PD가 의기투합한 이 작품은‘트로트의 연인’ 후속으로 오는 8월 18일 첫 방송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제이에스픽처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