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박준형 김원준, 열대야 특집서 ‘90년대 추억여행’

MBC '무한도전' 방송 화면 캡처

MBC ‘무한도전’ 방송 화면 캡처

그룹 god의 멤버 박준형과 가수 김원준이 ‘90년대 추억’에 흠뻑 젖었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멤버들의 지인들을 초대해 열대야 특집이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늦은 밤 무한도전 멤버들의 전화를 받고 박준형, 데니안, 손호영, 김제동, 류승수, 홍진영, 이국주, 김원준, 남창희는 DJ 박명수와 함께 야밤의 댄스파티를 열었다.

특히 박준형과 김원준의 활약이 두드러졌다. ‘무한도전’을 9년 전 방송된 프로그램 ‘목표달성 토요일’로 착각한 박준형은 댄스파티에서 god의 곡 ‘프라이데이 나잇’에 맞춰 추억의 댄스를 선보였다.

시간을 초월한 듯 나팔바지에 데님셔츠로 ‘청청 패션’을 연출한 김원준은 자신의 데뷔곡으로 90년대 느낌 물씬 담긴 무대를 연출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MBC ‘무한도전’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