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의 조건’ 김기리, “양상국 때문에 천이슬과 어색”

KBS2 '인간의 조건' 스틸

KBS2 ‘인간의 조건’ 스틸

개그맨 김기리가 배우 천이슬과의 어색함을 토로했다.

김기리는 최근 진행된 KBS2 ‘인간의 조건’ 녹화에서 “선배 양상국의 여자 친구인 천이슬을 어떻게 대해야 할 지 몰라 함께 있는 내내 어색했다”고 고백했다.

그러자 천이슬도 “‘농촌봉사활동’ 체험 2박 3일 중 마지막 날 드디어 김기리와 처음으로 말을 섞었다”면서 인사를 나눠 모두를 폭소하게 만들었다.

이어 김기리가 “그동안 선배의 여자 친구에게 말을 놓기가 힘들어서 같이 있는 자리를 피했다”고 고백하자, 천이슬은 “편하게 대하라”고 다가가며 어색함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했다.

김기리와 천이슬의 어색한 관계가 담긴 ‘인간의 조건’은 2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