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최여진, 한혜진 발언 해명 “방송보면 그렇지 않을 것”

'마녀사냥' 최여진

‘마녀사냥’ 최여진

‘마녀사냥’ 최여진이 한혜진에게 사과했다.

1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 2부 ‘그린라이트를 꺼줘’에는 최여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성시경은 최여진에게 “한 방송에서 한혜진에 대해 이야기를 한 것을 들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앞서 최여진은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해 한혜진이 자신보다 못생겼다고 언급한 적이 있다.

이에 최여진은 “외모 이야기가 나왔는데 제가 모델 중 제일 예쁘다고 한 것이다”며 “한혜진 씨 얘기를 묻길래 ‘한혜진 씨도 저보다 못생겼죠’라고 웃으며 말한 것이다”고 해명했다.

성시경은 “둘 다 일반인처럼 생기진 않았다”고 놀렸으며 신동엽 역시 “둘이 머리채 잡고 싸운다면 시청률이…”라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혜진은 “방송은 못봤는데 열두시 반 쯤 되니 전화기가 폭발했다”며 “최여진이 모델 후배다. 아마도 내가 방송에 나가서 ‘윤주언니보다 제가 좀 낫죠’ 이런 느낌이었을 것이다”고 쿨하게 말했다.

최여진 역시 “기사가 자극적으로 나간 것이다. 방송을 보면 그렇지 않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이에 허지웅은 “방송을 봐도 그렇다”고 돌직구를 날렸고 결국 최여진은 사과 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JTBC ‘마녀사냥’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