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유세윤, 솔직 발언 “여자가 돼 나와 사랑하고파”

마녀사냥

마녀사냥

‘마녀사냥’ 유세윤이 여자가 되고 싶은 순간을 공개했다.

1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에서는 남녀평등 사상이 강한 남자친구로 인해 고민인 여성의 사연이 소개됐다.

이에 MC들은 여자가 되고 싶을 때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신동엽은 “어릴 때 절정의 순간에 누가 더 좋을지 궁금해서 여자가 되고 싶었다”며 “나는 죽을 때까지 저 집 음식을 못먹는데 뭐가 더 나을지 궁금해하는 감정이다. 마치 금단의 영역이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이에 유세윤은 “나와 사랑을 하고 싶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성시경은 유세윤의 솔직한 발언에 “내가 누구인지 철학적으로 고민하고 싶은 사람은 좋지만 아니면 유세윤이다”고 덧붙였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JTBC ‘마녀사냥’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