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신동엽 “20년 가까이 휴가 못갔다”

마녀사냥

마녀사냥

‘마녀사냥’ 신동엽이 휴가에 대해 공개했다.

1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에서는 휴가철을 맞아 MC들의 휴가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신동엽은 “20년 가까이 휴가를 못갔다”고 토로했다. 이에 성시경은 “돈을 그렇게 벌면 뭐하냐. 혹시 섬을 사 놓고 보기만 하는 것이냐”고 놀렸다.

허지웅 역시 신동엽을 스크루지 아저씨에 비유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동엽은 “시청자와 약속 때문이다”고 해명했지만 MC들의 거침없는 놀림 공격을 받았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JTBC ‘마녀사냥’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