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씨스타 1위 공약 실천…다솜 엉덩이로 이름쓰기

씨스타

씨스타

걸그룹 씨스타가 KBS2 ‘뮤직뱅크’ 1위를 차지했다.

1일 방송된 ‘뮤직뱅크’에서는 씨스타와 인피니트가 1위 후보에 올랐다. 이날 1위의 주인공이 된 씨스타 멤버들은 놀람을 감추지 못했다.

소유는 “1년 2개월 만에 컴백했는데 상을 주셔서 감사한다”고 말했으며 효린은 “오늘도 1위를 할 줄 꿈에도 몰랐다. 너무 감사드린다. 팬분들과 스태프분들께 감사드린다. 더 열심히 하겠다”고 소감을 남겼다.

이어 보라는 “함께 1위 후보에 오른 데뷔 동기 인피니트에게도 감사하다”고 덧붙여 훈훈함을 더했다.

특히 씨스타는 1위에 앞서 공약으로 “가위바위보를 해서 진 멤버가 무대에서 엉덩이로 이름을 쓰겠다”고 밝혔다. 이에 앵콜 무대에서 다솜은 섹시한 엉덩이로 이름쓰기를 선보였다.

이날 방송된 ‘뮤직뱅크’에는 핫펠트(예은), 인피니트, 씨스타, 걸스데이, 헨리, 옴므, B1A4, 현아, 블락비, 레드 벨벳, 에디킴, 헤일로, B.I.G, 루커스, 소년공화국, 럭키제이, 마마무, 베스티, 백퍼센트, 엑스텐 등이 출연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2 ‘뮤직뱅크’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