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엘 헤니, 판빙빙 키스신 비하인드 공개 “정말 잘한다”

다니엘헤니

다니엘헤니

배우 다니엘 헤니가 영화 일야경희에서 판빙빙과의 키스신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1일 채널 CGV에서 방송되는 로케이션’ 2화에서는 다니엘 헤니가 친구 마틴과 함께 마카오의 유명 영화촬영지를 둘러보며 수많은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진다. 다니엘 헤니는 유덕화, 서기 주연의 라스트 프로포즈의 촬영지였던 자비에르 성당에서 옛 사랑의 추억에 잠기는가 하면, 판빙빙과의 로맨스를 다룬 일야경희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도 전한다.

중국 영화 일야경희촬영 당시를 떠올리며 마틴은 그때 다니엘이 정말 힘들어 했었다. 촬영 첫날 생각나?”고 물었다. 이에 다니엘 헤니는 첫 날 판빙빙과 안녕하세요라고 첫 인사를 나누고 바로 키스신을 촬영했다. 처음 본 분과 키스신은 정말 쉽지 않았다판빙빙은 정말 키스를 잘해(She was a really strong kisser)”라고 말했다.

또 이날 녹화에서 다니엘 헤니는 본인의 러브스토리도 이야기했다. 다니엘 헤니는 세 번 정도 사랑을 했다. 당시에 연인이 내 도움을 필요로 했다. 그녀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서 내 직업의 모든 걸 걸어야 했다. 만약 잘 되지 않았다면 모든 것을 잃었을 것이다고 과거를 고백했다. 이어 그는 나는 누군가를 사랑하게 되면, 나 자신을 생각할 겨를이 없어요. 사랑한다면 받는 게 없어도 다 주고 싶다고 순애보 연애관을 전했다.

다니엘 헤니의 로맨틱 스토리는 1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채널 CG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