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홈리스 우영 박세영 부부, 찜질방 신세 ‘감식초 마시며 달콤 포스’

제공. MBC

박세영(왼쪽), 우영

MBC ‘우리 결혼했어요우영 박세영 부부가 신혼집에서 쫓겨났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우영 박세영 부부는 마을 계약 종료로 인해 거리로 내앉아 집 없이 헤매게 됐다. 두 사람은 급한 대로 우영의 소속사인 JYP 지하 연습실을 임시 거처로 삼았다.

대충 짐을 옮긴 우영과 박세영이 소파에 앉아 전세 대란을 걱정하며 새로운 거처를 고민하는 중 JYP 소속 후배 갓세븐 멤버들이 안무 연습을 위해 연습실에 방문했다.

이에 갓세븐은 스스로를 우결팬이라 말하며 궁금했던 돌발 질문을 쏟아내 우영과 박세영을 당황하게 했다. 갓세븐의 연습에 눈치가 보였던 우영과 박세영은 찜질방으로 향했다.

찜질방에서 박세영은 우영에게 보드게임을 제안했고 두 사람은 감식초 마시기를 놓고 대결을 펼쳤다. 하지만 우영은 시작부터 연속 패배를 당해 시큼한 감식초를 마시며 괴로워했다. 오기가 생긴 우영은 남은 감식초를 걸고 다른 종목의 보드게임을 제안했다.

우영 박세영 부부의 눈물겨운 이야기는 오는 2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