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바라기’ 김경호, 별바라기들과 단체 헤드뱅잉…진풍경

별바라기0724_2

MBC ‘별바라기’ 캡처

김경호의 별바라기들이 모여 떼뱅(?)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24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별바라기’에서는 ‘한류 스타 특집’으로 가수 김경호, 동방신기의 유노윤호, 비스트의 윤두준, 양요섭, 손동운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경호의 팬들은 “공연장에서 헤드뱅잉을 쉬지 않고 하다보니 공연이 끝나면 전부 뒷목을 잡고 나온다”며 “그때 응급 처치로 가방에서 파스를 꺼내 서로 붙여준다”고 고백했다.

이에 김경호는 “떼뱅이라고 한다”며 “다같이 헤드뱅잉을 한다는 뜻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초창기에는 관객들에게 힘든 모습을 보여드릴 수 없어 나와서 토하고 약 먹고 다시 들어가곤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스튜디오에 출연한 김경호의 별바라기들이 홍천에서 온 여고생 별바라기들과 함께 단체로 헤드뱅잉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MBC ‘별바라기’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