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왕국’ 실사판, 16일 캐나다 촬영 모습 포착

'겨울왕국' 실사판

‘겨울왕국’ 실사판

미국 드라마 ‘원스 어폰 어 타임 시즌4’에 애니메이션 ‘겨울왕국’ 실사판이 등장한다.

지난 3일(현지시각)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호주 태생 배우 조지나 헤이그(28)가 ‘얼음공주’ 엘사를, 엘리자베스 라엘이 안나 역을, 스콧 마이클 포스터(29)가 크리스토퍼 역을 연기하는 사실이 공개된 것에 이어 캐나다 벤쿠버에서 촬영 중인 배우들의 사진이 16일 공개돼 눈길을 끈다.

사진 속 배우들은 애니메이션과 똑같은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겨울왕국’은 모든 것을 얼음으로 만들어버리는 저주를 갖고 태어난 여왕 엘사가 저주를 풀기 위해 노력하는 사랑과 도전, 모험을 담은 작품으로 세계적인 인기를 얻었다. 국내에서도 1,000만 관객을 돌파하는 등, 뜨거운 사랑을 받은 작품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원스 어폰 어 타임’ 공식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