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일본 투어 성료…누적관객 55만 기록 ‘한국 여자 그룹 사상 최다’

제공. SM엔터테인먼트

소녀시대

걸그룹 소녀시대가 도쿄 공연을 끝으로 세 번째 일본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소녀시대 일본 세 번째 아레나 투어 ‘걸스 제너레이션~러브 앤 피스~ 재팬 썰드 투어(GIRLS’ GENERATION ~LOVE&PEACE~ Japan 3rd Tour)’는 지난 4월 26일 후쿠오카 공연을 시작으로 히로시마, 고베, 나고야, 오사카, 사이타마, 도쿄 등에서 성황리에 개최해 일본 7개 도시, 17회 공연에 총 20만명을 동원했다.

소녀시대는 일본에서 지난 2011년부터 3번의 아레나 투어를 통해 총 51회 공연, 누적 관객수 55만명을 기록했으며 이는 한국 여자 그룹 사상 최다 관객 동원 기록이다.

이번 투어의 피날레를 장식한 도쿄 공연은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3일 간 요요기 경기장 제1체육관에서 성황리에 펼쳐졌다. 공연에서는 소녀시대의 다양한 음악과 퍼포먼스, 화려한 무대 연출이 어우러져 관객들의 호응을 받았다.

소녀시대는 이번 공연에서 ‘지(Gee)’, ‘지니(GENIE)’, ‘아이 갓 어 보이(I Got a Boy)’, ‘미스터 미스터(Mr.Mr.)’ 등 히트곡은 물론 ‘모터사이클(motorcycle)’, ‘가십걸(Gossip Girls)’, ‘카르마 버터플라이(Karma Butterfly)’, ‘립스(LIPS)’ 등 일본 정규 3집 수록곡 무대, ‘파파라치(PAPARAZZI)’, ‘플라워 파워(FLOWER POWER)’, ‘갤럭시 수퍼노바(GALAXY SUPERNOVA)’ 등 일본 히트 싱글 무대까지 약 3시간 동안 총 28곡의 무대를 선사했다.

특히 도쿄 공연에서는 오는 23일 발매 예정인 베스트 앨범 ‘더 베스트(THE BEST)’에 수록된 발라드 신곡 ‘인디스트럭티블(Indestructible)’을 최초 공개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