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랜스포머4’ 400만 돌파, ‘겨울왕국’보다 빨랐다 …올 최고 속도

트랜스포머4

‘트랜스포머: 사라진 시대’(이하 ‘트랜스포머4’)가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트랜스포머4’는 6일 오후 1시 누적 관객수 400만 1,681명 관객을 돌파했다.

개봉 3일 만에 100만, 개봉 5일 만에 200만, 개봉 8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했던 ‘트랜스포머4’는 개봉 12일 만에 4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올해 가장 빠른 흥행 속도를 보이고 있다.

이는 설 연휴 개봉해 865만 관객을 동원한 ‘수상한 그녀’가 13일 만에 400만 관객을 돌파한 것보다 빠른 흥행 속도이자 천만 관객을 돌파한 올해 최고 흥행작 ‘겨울왕국’의 15일만 400만 돌파보다 3일 앞선 기록이다.

‘트랜스포머4’는 시카고를 무대로 펼쳐졌던 오토봇과 디셉티콘의 마지막 결전, 그 4년 후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마크 월버그, 니콜라 펠츠, 잭 레이너, 리빙빙 등이 가세하고 전편들에 이어 ‘트랜스포머4’ 역시 마이클 베이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CJ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