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처세왕’ 서인국, 이하나 해고한 이수혁에 “뻔뻔하다”

tvN '고교처세왕‘

tvN ‘고교처세왕‘

서인국이 이수혁에 선전포고했다.

30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고교처세왕’ 5화에서는 이민석(서인국)이 이하나(정수영)의 해고에 유진우(이수혁)의 입김이 작용한 사실을 알게 됐다.

이민석은 우연히 계약직 재계약 건에 대해 유진우가 총무팀장에게 언질을 했다는 소문을 들었다. 이에 이민석은 분노를 감추지 못하고 유진우를 찾아갔다. 이민석은 다짜고짜 “사람이 어떻게 그렇게 뻔뻔스럽냐”며 “눈에 거슬린다고 권력 휘둘러도 되는 거냐”고 따졌다.

유진우는 이민석의 집요한 추궁에 “그깟 계약직하나 자른 것이 대수냐”고 받아쳤다. 우연히 유진우의 프로젝트팀과 이민석의 리테일 팀은 함께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됐고, 두 사람의 신경전은 계속됐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isa.co.kr
사진. tvN ‘고교처세왕’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