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선물’ 미국 리메이크 아직 논의 단계

신의선물0422_1

SBS ‘신의 선물’ 캡쳐

SBS ‘신의 선물-14일’이 미국 리메이크를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30일 SBS 측은 ‘신의 선물-14일’(이하 ‘신의 선물’)이 미국에서 리메이크된다고 밝혔다.

SBS 측에 따르면 아직 구체적으로 진행된 것은 없으며 세부사항을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4월 종영된 ‘신의 선물’은 사랑하는 딸을 되살리기 위해 2주 전으로 시간 여행을 떠나는 엄마의 이야기를 담은 타임워프 작품으로 이보영, 조승우가 열연을 펼쳤다. 마지막회까지 반전에 반전을 거듭해 마니아층을 양산한 바 있다.

tvN 드라마 ‘나인 – 아홉 번의 시간여행’이 미국에 판권을 판매한 적은 있으나 지상파 드라마로 미국 리메이크는 ‘신의 선물’이 처음이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