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이방인’ 이종석 박해진, 환자 수술여부 두고 ‘으르렁’

SBS '닥터 이방인'

SBS ‘닥터 이방인’

이종석과 박해진의 경쟁이 아직 끝나지 않았다.

SBS 월화드라마 ‘닥터 이방인’ 측이 30일 방송을 앞두고 이종석과 박해진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훈(이종석)과 한재준(박해진)은 영상 분석실에서 환자의 검사 결과를 확인하고 있는데, 그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박훈은 무언가 호소하는 눈빛으로 한재준을 응시하고 있다.

이는 새롭게 등장한 환자의 검사결과를 두고 박훈과 한재준이 서로 다른 입장을 드러내는 장면으로, 두 사람 간 팽팽한 언쟁을 오고가는 상황. 특히 두 사람은 이제껏 수술 대결을 펼치면서도 환자의 상태에 관해서는 늘 비슷한 견해를 보여왔는데, 처음으로 수술여부를 두고 갈등을 빚을 것으로 예고돼 긴장감을 높인다.

‘닥터 이방인’의 제작사 아우라미디어는 “박훈과 한재준의 환자를 둘러싼 갈등이 최고조에 이를 예정이다. 특히 한재준은 박훈을 향한 불편한 기색을 감추지 않고 드러내 수술 전 더욱 팽팽한 신경전을 펼칠 것”이라며 “오늘 방송되는 17회 꼭 본방사수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닥터 이방인’ 17회는 30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아우라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