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7일 국내 개봉 ‘허큘리스’, 호날두 연인 이리나 샤크의 스크린 데뷔

허큘리스
드웨인 존슨 주연의 액션 블록버스터 ‘허큘리스’가 8월 7일 국내 개봉된다.

‘허큘리스’는 지옥의 신에 맞서 싸운 아무도 몰랐던 진짜 남자 허큘리스의 이야기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그래픽 노블 ‘허큘리스:트라키안 워즈’를 원작으로 했다.

드웨인 존슨이 타이틀롤을 맡아 신화 속 캐릭터와 가장 흡사한 근육질 몸매를 통해 특급 체격에서 비롯되는 최강 액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설국열차’로 국내 관객들에게 익숙한 명배우 존 허트를 비롯해 이안 맥쉐인, 조셉 파인즈 등 연기파 배우들이 무게감을 더했다.

특히 ‘허큘리스’에는 세계적인 축구선수 호날두의 연인이자 러시아 출신의 슈퍼모델 이리나 샤크와 샤넬의 뮤즈인 헝가리 출신의 톱모델 바바라 팔빈이 첫 스크린 연기에 도전해 관심을 모은다. 또 24번째 ‘007’ 시리즈 ‘본드24’의 새로운 본드걸로 유력한 잉그리드 볼스 버달까지 합류, 세계에서 손꼽히는 남녀 ‘핫바디’ 스타들이 총출동했다.

‘엑스맨:최후의 전쟁’, ‘러시 아워’ 시리즈의 브렛 래트너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