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비호’ 윤형빈, ‘코미디빅리그’ 합류…개그 인생 제2막 열까

tvN '코미디빅리그' 스틸

tvN ‘코미디빅리그’ 스틸

개그맨 윤형빈이 다시 공개코미디 무대로 돌아온다.

윤형빈은 29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될 케이블채널 tvN ‘코미디빅리그(이하 코빅)’를 통해 공개코미디 무대에 복귀할 계획이다. ‘코빅’의 캐릭터쇼 ‘코빅열차’에서 다시 공개코미디로 돌아온 소감을 밝히고, 정만호와 미키광수, 문규박의 코너 ‘생계형 건달’에 깜짝 출연해 녹슬지 않은 개그감각을 선보인다. 최근 진행된 ‘코빅’ 녹화에서는 윤형빈의 깜짝 등장에 관객들의 환호와 박수갈채가 쏟아졌다는 제작진의 전언이다.

‘코빅’의 동료 개그맨들도 윤형빈과 호흡을 척척 맞추며 따뜻하게 맞이한다. ‘생계형 건달’의 정만호가 자신의 레전드 캐릭터 ‘만사마’를 내세워 윤형빈과 기 싸움을 펼치고, 무대포 개그의 지존 장동민은 분노 오리 캐릭터로 무대를 휘젓다가 주먹을 불끈 쥐는 윤형빈의 모습에 혼비백산하며 폭소를 자아낼 예정이다.

‘코빅’을 연출한 CJ E&M의 김석현 PD는 “실력 있는 개그맨들이 ‘코빅’ 무대로 모여 들면서 서로에게 좋은 시너지를 내고 있다. 최근 합류한 황현희와 윤형빈이 빠르게 자리 잡으면서 더욱 탄탄한 개그를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