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룸메이트’ 신성우, 박봄에 ‘풍풍이’ 가족 선물

SBS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 방송 화면 캡처

SBS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 방송 화면 캡처

가수 신성우가 걸그룹 투애니원 박봄을 위해 풍풍이 인형을 선물했다.

29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에서 신성우는 박봄을 위해 풍풍이 인형을 선물했다.

이날 신성우는 아침 일찍 커다란 택배 한 상자를 받았다. 상자엔 인형이 수도 없이 들어 있었다. 알고 보니 이는 신성우가 박봄을 위해 준비한 선물이었다. 입주 당시부터 풍풍이 인형을 가족처럼 들고 왔던 박봄을 위해 신성우가 인형공장을 하는 친구에게 부탁해 풍풍이 가족을 선물한 것.

많은 인형을 보고 배우 홍수현은 화들짝 놀랐고, 이에 신성우는 “인형 숫자가 많아서 우리가 밀리는 기분이다”라며 박봄을 위해 방문 앞에 인형을 옮겨 놨다.

이후 잠에서 깨어난 박봄은 인형을 본 뒤 반색하며 기쁨을 표현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SBS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