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퀴즈쇼 사총사’ 하리수, 화려했던 과거 고백…“무도회장서 남자 연예인들과 만남 가졌다”

사진. 하리수 SNS

하리수-미키정 부부

하리수가 데뷔 전 남자 연예인들과 즉석만남을 가졌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29일 오전 방송된 KBS2 ‘퀴즈쇼 사총사’에 출연한 하리수는 데뷔 전 무도회장에서 남자 연예인들과 즉석만남을 한 일화를 소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김대희는 하리수의 데뷔작을 언급하며 그 당시 인기가 어땠냐고 물었고, 하리수는 “어디를 가든 내 얼굴밖에 안 보였다”고 답했다. 이어 “데뷔 전 무도회장에서 그룹 쿨의 이재훈, 류시원, 임창정 등 수많은 남자 연예인과 만나 친구가 됐다”고 폭로했다.

또 하리수는 MC들에게 학연을 따지며 다가서는 이종수에게 “방송에서도 족벌을 따지는 건가요?”라고 말실수를 해 엉뚱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하리수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