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사하셨어요’ 송윤아, 6년 만의 드라마 복귀 심경…“나중에 후회하고 싶지 않아”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 방송 화면 캡처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송윤아가 6년 만에 드라마로 복귀하는 소감을 밝혔다.

송윤아는 29일 오전 방송된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에 출연해 6년 만에 드라마로 복귀하게 된 이유와 소감을 밝혔다.

송윤아는 MC 이영자, 임지호와 함께 떠난 여정에서 배우 설경구의 아내로, 아들 승윤 군의 엄마로 살아온 시간을 회상하며 솔직한 속내를 털어놓았다.

MBC 새 주말드라마 ‘마마-세상 무서울 게 없는’으로 컴백을 앞둔 송윤아는 “아기를 낳으면 그냥 일을 하는 줄 알았다”며 “막상 아이를 낳으니까 품에서 키워야 되지 않나. 그러다 보니 계속 시간이 가더라. 두 돌, 세 돌이 지나다 보니 지금까지 왔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 일을 하지 않으면 더 이상 일이 안 들어오지 않을까하는 생각이 들었다”며 “나중에 후회하고 싶지 않았다. 이런저런 생각이 들 던 차에 좋은 작품이 들어왔다”고 설명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