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사하셨어요’ 송윤아, 결혼 후 심경 고백…“어느 순간 나쁜 여자가 되어 있더라”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

송윤아가 설경구와 결혼 후 오해를 언급하며 눈물을 보였다.

29일 오전 방송된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에서 배우 송윤아는 나쁜 여자로 낙인이 찍힌 스트레스에 온 몸이 새카맣게 됐었다고 고백했다.

이날 방송에서 송윤아는 “내가 큰 사건을, 폭탄을 맞고 살았지 않나. 그러니 온 몸이 새카맣게 됐었다. 착색된 것처럼 시작되다가 까매지더라”라고 운을 뗐다. 이어 “사람들이 놀라고, 스스로는 사우나 가기도 부끄러울 정도였다. 병원에 가니 혈이 막혀있다는 진단을 받았었고 지금은 많이 회복됐다”고 덧붙였다.

또한 송윤아는 “내가 상상할 수 없는 삶을 산 여자가 되어 버렸다. 그런 사람으로 살면 안 되는 거지 않나. 그런데 어느 순간 나쁜 여자가 되어 있더라. 담고 살아야겠다고 마음을 먹었다”고 털어놓으며 눈물을 보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