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완선, “나이 25세 때 결혼할 것이라 생각했다”

김완선

김완선

가수 김완선이 결혼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8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는 김완선이 출연했다. 이날 김완선은 40대 싱글로 살아가는 소소한 일상을 공개했다. 김완선은 화이트 톤의 싱글하우스를 공개하기도 했다.

이날 김완선은 “25세 때 가수를 그만두고 결혼할 거라 생각했다. 그게 목표였다”며 “10년 하면 많이 했다 생각했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김완선은 아이유가 자신의 곡을 리메이크한 것에 대해 “제의를 받았을 때 기분이 좋았다. 당연히 해야지 그렇게 생각했다. 아이유가 불러주는데 가야지”라며 “많이 불려 질 수 있다는 것이 더 좋다”고 흐뭇함을 드러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