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찬열, 강제규 감독 신작 ‘장수상회’ 출연 물망

엑소 찬열 팽현준

아이돌그룹 엑소의 찬열이 강제규 감독의 ‘장수상회’에 출연할 전망이다.

찬열의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텐아시아와의 통화에서 “찬열이 ‘장수상회’ 출연 제의를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다”고 밝혔다.

CJ엔터테인먼트가 투자 배급하는 ‘장수상회’는 노년 커플의 황혼 로맨스를 가족애와 함께 담아내는 영화.

강제규 감독이 4년 만의 컴백작으로 주목받는 영화에는 배우 박근형과 윤여정이 주인공 물망에 올랐다. 이밖에 조진웅이 두 사람의 로맨스를 돕는 마트 주인, 한지민이 윤여정의 딸 역할을 제안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찬열이 출연할 경우, 순수한 고등학생 역을 맡을 예정이다.

영화는 8월 중순 크랭크인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