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김성경, SBS ‘청담동 스캔들’로 연기 도전

김성경

김성경

방송인 김성경이 SBS 새아침드라마 ‘청담동 스캔들’을 통해 첫 연기도전에 나선다.

‘나만의 당신’ 후속으로 7월부터 방송되는 ‘청담동 스캔들’은 한국 사회 부와 명성의 상징인 청담동에서 펼쳐지는 스캔들과 그 안에서 피어나는 진정한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그려가는 드라마다. 김지은 작가가 극본을, SBS 정효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SBS 공채 3기 아나운서출신으로, 그동안 ‘SBS 8시 뉴스(주말)’, SBS ‘생활경제’, SBS CNBC ‘김성경의 비즈 인사이드’를 거쳐 현재 지상파 뿐만아니라 케이블, 종편 채널에서 활약중인 김성경은 이 작품으로 연기에 도전하게 됐다.

극중 김성경은 여주인공의 비밀을 알고 있는 의사로 분한다. ‘청담동 스캔들’은 최정윤, 강성민, 임성언, 이중문, 유지인, 임하룡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