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 서언·서준의 생애 첫 드리블?

서준 서언
개그맨 이휘재의 쌍둥이 아들 서언·서준의 폭풍 성장한 모습이 화제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연일 엄청난 성장속도를 자랑하며 시청자들을 놀라게 하고 있는 서언·서준 쌍둥이가 걷기, 말하기에 이어 드리블까지 마스터한 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이휘재는 쌍둥이들을 데리고 서울 숲으로 소풍에 나섰다. 이휘재는 쌍둥이에게 커다란 짐볼 공을 주고 “서언아 서준아~ 차봐~”라며 자연스럽게 공차기를 유도했다. 서언이가 공을 발로 차기 시작하자 서준이도 앙증맞은 드리블 실력을 뽐내 시선을 끌었다.

이에 이휘재는 “누가 뭐래도 나는 저것이 아이들의 첫 번째 드리블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해 주변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폭풍성장한 쌍둥이의 모습은 오는 29일 방송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