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니지 명지, 팀 탈퇴… 도희 등 3인 체제로

명지
4인조 걸그룹 타이니지 멤버 명지가 세 번째 싱글을 끝으로 그룹을 탈퇴 한다.

소속사 지앤지 프로덕션은 27일 “명지가 아역 시절부터 CF 등으로 작게나마 쌓아왔던 연기에 대한 열정을 본격적으로 이어나가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왔다”며 “그 뜻을 존중해 탈퇴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명지의 연기자 전향은 타이니지 멤버들과 충분히 상의 한 후 내린 결정이며 멤버들은 명지의 결정을 존중하고 응원한다”고 덧붙였다.

타이니지는 도희, 제이민, 민트 3명의 멤버로 재정비해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7월 3일 네 번째 싱글을 오픈함과 동시에 3인 체제로 활동을 이어간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지앤지 프로덕션